매실꽃이 드문드문 피었습니다. 2005-04-26 11:45:18  
  이름 : 큰뫼      조회 : 563      

혹한의 겨울을 겪는 영양이라,,,,

영하 20도 이하로 몇 번을 떨어지니,,,,,

매실나문들 어찌 견디리요?

그런 혹한의 겨울을 넘기기 몇 번,

드디어 드문 드문 매화가 피었습니다.

올해는 매실이 그래도 몇 개 달리겠습니다.

기존 있던 큰 매실나무와

올해 열리는 매실을 합하면 회원들께서 조금씩이나 맛을 보지 않을까 합니다.

그리고,

지금까지 동해로 인해서 관리부실로 해서 매실나무가 잘 자라질 못했습니다.

그에 대한 대책을 곧 올리겠습니다.

하루 하루 좋은날 되세요.

 


이름 : 비밀번호 :
스팸차단코드아래 새로고침을 클릭해 주세요.새로고침 왼쪽의 스팸차단코드를 입력해 주세요.
 

도형아빠 2 내외분이 다녀갔습니다.
최민서가 가족이 되었습니다.